지메일 발송 취소 설정해야 사용할 수 있다.

지메일을 통하여 메일을 보내는데 괜히 보냈다는 생각에 바로 후회를 하거나 작성해야 하는 내용을 빼먹거나 첨부 파일을 빼먹고 보냈거나 하는 상황에서는 발송을 취소해서 해결할 수 있는데요. 어떻게 발송 취소를 할 수 있는지 확인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지메일 발송 취소 설정

사실 지메일은 사용자가 설정을 변경하지 않아도 기본적으로 발송 취소를 사용할 수 있지만 기본으로 설정되어 있는 5초 안에 취소 버튼을 클릭해야 발송을 취소할 수 있기 때문에 눈만 깜빡여도 실패할 수 있다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먼저 지메일 화면 우측 상단에 톱니바퀴 버튼을 찾아 클릭하시면 버튼 아래에 팝업 메뉴가 열리는데요. 설정을 클릭해서 지메일 설정 화면으로 이동해주세요.

설정 화면으로 넘어오면 보내기 취소에서 전송 취소가 가능한 기간을 변경할 수 있는데요. 기본으로 5초가 선택되어 있는데 클릭해보면 최대 30초까지 변경할 수 있습니다. 발송 취소가 카톡처럼 상대방에게 메시지를 보내놓고 상대방이 확인하기 전에 삭제하는게 아니라 내가 메일을 작성하고 보내기 버튼을 클릭하면 설정되어 있는 전송 취소가 가능한 기간이 지나기 전에 취소를 클릭해서 발송을 취소하는 방식입니다. 설정된 시간이 지나서 메일이 상대방에서 발송되면 취소할 수 없어요.

전송 취소가 가능한 기간을 변경하셨으면 반드시 아래쪽에 변경사항 저장을 클릭해야 변경된 시간이 적용되니 주의하셔야 합니다.



지메일 발송 취소 방법

설정에서 시간도 넉넉하게? 30초로 변경을 했으니 발송 취소하는 방법을 설명해보도록 하겠습니다. 화면 우측 하단에 메일을 작성하는 화면에서 모든 내용을 작성하고 보내기 버튼을 클릭합니다.

그러면 화면 왼쪽 하단에 위와 같은 팝업이 생성되는데요. 발송 취소를 하려면 실행취소를 클릭하시면 됩니다. 화면이 바뀌면서 발송 취소하는 버튼이 보이는 것도 아니고 왼쪽 하단에 보이는 조그만한 팝업에서 클릭해야 발송을 취소할 수 있는데 설정을 변경하기 전에는 5초 안에 클릭해야 했지만 이제는 조금 넉넉한 30초 안에 클릭하면 발송을 취소할 수 있습니다. 발송이 취소되면 다시 화면 우측 하단에 메일을 작성하는 화면이 열리니 실수한 부분을 수정해서 다시 보내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